Spread the love

[포토엔HD] 디자이너 박술녀 ‘우리옷의 아름다움, 오래도록 전하고 싶어요’

Author

Categories

Share

Spread the love

[뉴스엔 이재하 기자]

박술녀 한복 ‘헬로우 미스터. 케이’ 패션쇼가 5월 31일 오후 서울시 성북구 대사관로 한국가구박물관에서 열렸다.

이날 행사에는 배우 정혜선, 박준금, 박정수, 이병준, 진미령, 채은정, 황성재등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.

 

Author

Share